2020.06.04 (목)

  • 맑음속초21.9℃
  • 구름조금19.5℃
  • 흐림철원18.4℃
  • 흐림동두천19.1℃
  • 흐림파주19.0℃
  • 구름조금대관령16.0℃
  • 비백령도14.3℃
  • 맑음북강릉22.7℃
  • 맑음강릉23.8℃
  • 맑음동해23.6℃
  • 비서울20.4℃
  • 비인천19.1℃
  • 구름많음원주20.0℃
  • 맑음울릉도20.5℃
  • 흐림수원20.8℃
  • 구름조금영월18.1℃
  • 구름많음충주21.1℃
  • 흐림서산19.6℃
  • 맑음울진23.8℃
  • 박무청주22.1℃
  • 박무대전22.6℃
  • 구름조금추풍령21.3℃
  • 박무안동18.7℃
  • 맑음상주21.6℃
  • 구름조금포항22.9℃
  • 구름많음군산21.3℃
  • 맑음대구20.9℃
  • 박무전주22.7℃
  • 맑음울산19.9℃
  • 박무창원20.4℃
  • 흐림광주21.3℃
  • 박무부산21.1℃
  • 구름많음통영20.3℃
  • 구름많음목포20.3℃
  • 흐림여수20.1℃
  • 안개흑산도15.8℃
  • 구름많음완도20.6℃
  • 구름많음고창20.8℃
  • 구름조금순천19.1℃
  • 비홍성(예)20.6℃
  • 박무제주18.9℃
  • 구름많음고산18.2℃
  • 흐림성산17.7℃
  • 흐림서귀포20.3℃
  • 구름많음진주19.9℃
  • 흐림강화18.1℃
  • 흐림양평19.1℃
  • 구름많음이천19.2℃
  • 맑음인제20.1℃
  • 구름많음홍천18.2℃
  • 맑음태백17.7℃
  • 구름조금정선군16.2℃
  • 구름많음제천17.8℃
  • 흐림보은21.1℃
  • 흐림천안19.1℃
  • 흐림보령19.3℃
  • 구름많음부여21.5℃
  • 구름많음금산21.8℃
  • 흐림21.7℃
  • 구름많음부안21.0℃
  • 구름많음임실20.4℃
  • 구름많음정읍21.3℃
  • 구름많음남원22.0℃
  • 흐림장수21.2℃
  • 구름많음고창군20.2℃
  • 구름많음영광군20.5℃
  • 구름많음김해시20.8℃
  • 구름많음순창군21.5℃
  • 구름많음북창원20.7℃
  • 구름조금양산시20.3℃
  • 구름조금보성군20.3℃
  • 구름많음강진군20.5℃
  • 구름많음장흥20.0℃
  • 구름많음해남19.1℃
  • 구름많음고흥20.2℃
  • 구름조금의령군21.5℃
  • 구름많음함양군23.2℃
  • 구름많음광양시20.6℃
  • 구름많음진도군19.2℃
  • 구름많음봉화13.7℃
  • 구름많음영주20.9℃
  • 구름많음문경18.2℃
  • 맑음청송군15.9℃
  • 맑음영덕22.2℃
  • 구름많음의성17.0℃
  • 구름조금구미18.7℃
  • 구름조금영천20.6℃
  • 맑음경주시19.1℃
  • 맑음거창16.7℃
  • 맑음합천18.6℃
  • 맑음밀양19.4℃
  • 맑음산청17.2℃
  • 구름많음거제20.2℃
  • 구름많음남해21.6℃
기상청 제공
이통3사, 완성차와 손잡고 커넥티드카 경쟁 시동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

이통3사, 완성차와 손잡고 커넥티드카 경쟁 시동

이통 3사 커넥티드카 SKT 통합IVI, VOLVO 국내 모든 신차에서 즐긴다2.jpg
사진=SK텔레콤

 커넥티드카 사업에서 국내 이동통산 3사가 완성차 업계와 손을 잡고 경쟁에 나서고 있다.


SK텔레콤은 볼보가 내년부터 국내에 선보이는 22년식 신차에 자체 개발한 차량용 통합 인포테인먼트(IVI) 서비스를 공급한다. 양사는 이 같은  내용의 통합 IVI 공동개발 및 협력을 골자로 한 ‘차량용 통합 인포테인먼트 서비스 기술 공동 개발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IVI는 차량 탑승자를 위한 정보와 즐길거리 기능을 통칭하는 것으로 자율주행차 시대를 앞두고 최근 차량용 인포테인먼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ICT(정보통신기술) 업계의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글로벌 컨설팅 업체인 맥킨지는 2030년 커넥티드카 관련 시장이 1조5000억 달러(약 1700조원) 규모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SK텔레콤 통합 IVI는 자동차가 스마트 모빌리티 디바이스화 되는 추세에 맞게 내비게이션 ‘T맵 오토’, 인공지능(AI) 플랫폼 ‘누구’, 음악 플랫폼 ‘플로’ 등 서비스를 각 제조사의 차량 환경에 최적화한 UX(사용자환경)로 제공한다. 충전소·주차장, 날씨 등 실시간 정보와 전기차 관련 기능도 탑재된다.


볼보 차량 계기판과 헤드업디스플레이(HUD)로 T맵 실시간 길안내 및 다양한 커넥티비티 기능을 제공하고 AI 플랫폼 누구를 적용해 음성 명령을 통한 길 안내, 백과, 스마트홈 등 인포테인먼트부터 에어컨, 라디오 등 제어 기능까지 제공한다. 플로 이용 시 운전 중 상황에서도 음성만으로 플레이리스트를 재생할 수 있다.


앞서 SK텔레콤은 기아자동차, 재규어랜드로버, 포드 링컨 등 차량에 T맵 서비스를 미러링 연동 형식으로 적용했으며 르노삼성의 ‘XM3’ 차량에 T맵을 이용한 ‘완전 통신형 커넥티드 내비게이션’을 탑재한 바 있다. BMW와도 협업해 T맵 내비게이션을 공급하고 전기차 업체 바이톤이 향후 국내에 출시할 차량에도 IVI를 적용할 예정이다.


양사는 향후 통합 IVI에 5G를 적용, 차량 내 초고화질 미디어 서비스 실시간 제공, 차량 내 결제 서비스 등도 논의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이로써 5G(5세대 이동통신) 주요 사업으로 설정한 모빌리티 사업 생태계 확장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지난달 쌍용자동차, 네이버와 공동 개발한 커넥티드카 시스템 ‘인포콘’을 선보였다. 앞서 2016년에는 쌍용차 그룹 IT 계열사 테크 마힌드라와 커넥티드카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인포콘은 쌍용 ‘코란도’와 ‘티볼리’ 차량에 적용되며 안전·보안, 비서, 정보, 즐길거리, 원격제어, 차량관리 기능으로 구성된다. 에어백 전개 시 상담센터 연결, 스마트폰과 연동된 스마트홈 기기 제어 기능도 제공한다. 네이버는 음성인식 AI ‘클로바’와 음악 스트리밍 등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를 지원한다. 


KT도 르노삼성자동차와 제휴해 원격 차량 제어·관리 기능 ‘이지 커넥트’를 XM3 차량에 적용하는 등 커넥티드 카 사업에 시동을 걸고 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